연말과 연시를 보내는 직장인들은 부서 혹은 회사 전체 구성원들과 함께 한 해의 마무리나 시작의 의미를 되새기며 모임을 갖기 마련입니다. 송년회든 신년회든 이 자리의 분위기를 돋우기 위해 술이 빠지지 않는데요, 이때 마치 바늘과 실처럼 술자리에 어김없이 뒤따르는 것이 바로 건배사입니다.

건배사는 듣는 이들은 재미있지만 막상 모임의 리더가 “돌아가면서 한 마디씩 하지?”라고 건배사를 제안하면 심박수가 빨라지고 머리가 복잡해 지며, 피하고만 싶어질 만큼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입니다. 기왕 피할 수 없는 통과의례라면 멋지고 재미있는, 혹은 살짝 감동스러운 건배사로 분위기도 살리고 주목을 받는 것이 더 낫지 않을까요? 




<재치 넘치는 줄임 말 건배사는 여전히 대세>

건배사 하면 보통 익숙한 단어이지만 알고 보면 좋은 의미를 담은 문장이나 인사말의 앞 글자를 딴 조합임을 알게 하는, 반짝이는 재치와 아이디어에 감탄하게 하는 구호를 의미합니다. 올해도 다양한 건배사들이 연말연시 모임에서 선보이겠죠? 흔히 ‘건달’, 즉 ‘건배사의 달인’이라고 불리는 사내 동료를 보노라면 신박한 건배사 개발에 공들이는 그 노력이 존경스러울 정도입니다. 

이번 송년, 신년 모임에 써보면 좋을 건배사, 어떤 것이 있을까요? 

소화제 : 소통과 화합이 제일! 

일파만파 : 한 사람이 파이팅 하면 모든 사람들이 파이팅 한다! 

무한도전 : 무조건, 한없이, 도와달라 하기 전에, 전화하기 전에 도와주자!

소취하 당취평 : 소주에 취하면 하루가 즐겁고, 당신에 취하면 평생이 즐겁다.

마무리 : 마음먹은 것, 무엇이든지 이루세요! (특히, 연말 모임을 그야말로 마무리하고 헤어지기 전 덕담으로 좋은 건배사 입니다.) 




<진심을 담은 두 어절의 문장이나 구호도 좋아요>

그러나 꼭 재치만점의 줄임 말을 건배사로 준비해야 할 필요는 없습니다. 오히려 1년 간의 간단한 소회를 드러내고, 진심을 전하는 짧은 구호를 함께 외쳐도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유난히 기억할 만한 일, 아쉬웠던 일, 고마웠던 일을 간단히 짚어보고 모두를 격려하는 건배사가 이어지면 좋겠죠? 건배 제안자가 “조금 더” 라고 선창하면 동료들이 “사랑하자!”고 외치는 풍경은 송년회라면 괜찮을 듯 합니다.   




<건배사 외치기 전 스피치 짧게>

건배사를 외치기 전 보통 한 해를 돌아보고 내년을 기대하는 스피치를 하게 됩니다. 이때 아무리 하고 싶은 말이 많더라도 1분 이내에 끝내주세요. 술자리에서의 집중력에는 한계가 있고 자칫 흥미도 떨어질 뿐만 아니라 웃으며 마무리 하기 위해 모인 자리가 필요 이상으로 심각해 질 우려가 있습니다. 상급자라고 예외는 아닙니다. 부하 직원들이 열심히 귀 기울이고 있는 표정이겠지만 스피치가 길어질수록 마음은 이미 자리를 일어서고 있는 중입니다. 




<불편한 건배사는 지양하세요>

여전히 직장인들의 회식이나 연말 연시 모임에서 일어나는 상황인데요, 재치 있고 재미있는 건배사에 지나치게 몰입한 나머지 그 정도를 벗어나는 건배사를 외치는 예입니다. 특히 이성을 비하하거나 성희롱의 소지가 있는 건배사, 직장 생활을 비하하는 듯한 건배사, 알고 보면 아주 좋은 의미이지만 그걸 줄였을 때 음담패설이나 욕설이 되는 건배사는 한때 유행했더라도 이제 참아 주세요. 즐거운 모임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고 더 심각한 문제가 벌어질 수 있습니다. 물론 이를 떠나서 동료의 기분과 인격을 먼저 배려하고 존중한다면 아예 그런 건배사는 생각지도 않겠죠? ‘오바마(오빠가 바래다 줄게 마셔!)’ 같은 건배사는 우리 부서에서는 이제 그만! 


송년회와 신년회는 술을 마시기 위한 자리가 아니라 평소보다 더 편안한 마음으로 한 해의 부담을 훌훌 털어 버리며 동료들과 함께하고 마음을 모아보는 자리입니다. 그런 의미를 건배사에 담으면 술 한잔에 서로의 마음을 더 즐겁게 전할 수 있겠죠? 아울러 잦은 모임에 지나친 음주로 건강이 해치는 일은 없기를, 건강한 연말연시를 맞이하길 기원합니다! 




TAG

  • 황혜진 2017.12.14 17:3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마무리 건배사 깔끔하네요 ^^ 연말이라 많이들 회식자리가 있으실텐데 유용하게 쓰이겠네요!

  • 염명석 2017.12.14 17: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슬~ 송년회 모임이 하나둘씩 진행하고 있는데요... 요기 건배사 몇 개정도 습득해서 써먹어봐야 겠네요 ^^

  • 박진희 2017.12.14 17:5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거 괜찮은 건배사가 많네요^^

  • 김백준 2017.12.15 07:4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항상 요 맘때쯤 되면 건배사 생각을 하게되는데 이 자료가 도움이 될거 같네요 ㅋㅋ

  • 장지훈 2017.12.15 13:2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ㅎㅎㅎ 건배사 재밌네요